기관소개최상의 물종합서비스 기업, K-water 소개입니다.

HOME새소식뉴스룸보도자료

보도자료

트위터 페이스북
한국수자원공사, 코로나19 확산 차단에 전사 역량 결집 나서 게시글의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작성내용을 보여줌
한국수자원공사, 코로나19 확산 차단에 전사 역량 결집 나서
박미란 2020-03-02 조회수 1073

한국수자원공사, 코로나19 확산 차단에 전사 역량 결집 나서 이미지[1]
한국수자원공사, 코로나19 확산 차단에 전사 역량 결집 나서 이미지[2]
한국수자원공사, 코로나19 확산 차단에 전사 역량 결집 나서

 ◇ 국가위기수준 심각단계 격상 및 지역감염 확산 따라 3월 2일,  신임 박재현 사장 첫 공식일정으로 긴급점검회의 실시
 ◇ 먹는 물 안전 위한 댐, 정수장 비상 원격운영 방안 등 점검

□ 코로나19 확산으로 국가위기수준이 심각단계로 격상된 가운데,  전국의 댐과 정수장 등 국가기반시설을 운영 중인 한국수자원공사(사장 박재현)는 3월 2일 오전 10시, 대전시 대덕구 본사에서   ‘코로나19 대응 전사긴급점검회의’를 갖는다.

□ 이번 회의는 지난 2월 28일 취임한 박재현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이 직접 주재했다. 코로나19 확산 예방 차원에서 대면 접촉을 최소화 하기 위해 본사 이외의 전국 부서장과는 화상으로 연결하여 진행했다.

□ 이를 통해 그간의 코로나19 확산 대응현황을 공유하고 전국 유역 본부별 대응체계와 특히, 댐과 정수장 등 시설물 근무자 중 확진자 발생 시 비상운영체계를 점검했다.

□ 한국수자원공사는 국민의 먹는 물과 밀접한 정수장에서 확진자가 발생하는 경우, 약 2일간의 방역기간 동안 해당 시설을 폐쇄하고 인근 시설과의 연계를 통한 원격 비상근무를 시행하여 물 공급에 차질이 생기지 않도록 대비하고 있다.

□ 댐 및 수력발전소의 경우에도 마찬가지로 댐 운영과 전력 생산에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원격관리 시스템 등 비상대응체계를 완비하고 있다.
□ 또한, 지난 2월 4일부터 본사와 전국의 현장에 비상대책본부를  편성하여 시설물 방역 및 소독 강화, 출입구 열 감지 시스템 배치, 시민 개방시설 일제 휴관 등 감염 예방 방안을 강화하고 있다.

 ○ 이 밖에도 각 부서별 ‘질병모니터링요원’을 지정하고 부서 내   직원들을 대상으로 발열 등 이상징후를 수시로 확인하고 있다.

□ 박재현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은 “코로나19 감염 확산이라는 초유의 상황에서 국가 물관리 전문 공기업의 전사적 역량을 결집하여   선제적 대비와 어떠한 상황에도 대처할 수 있는 대응체계 구축을 통해 국민의 먹는 물 안전을 반드시 지킬 것”이라고 밝혔다.

붙임 ‘코로나19 대응 전사긴급점검회의’ 관련 사진 2매(별첨). 끝.

홈페이지 처음으로 이동

홈페이지 만족도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십니까?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를 평가해 주십시요. 의견을 수렴하여 빠른 시일 내에 반영하겠습니다.

홈페이지 만족도 조사
  • 담당부서 : 홍보실
  • 담당자 : 박래영
  • 전화번호 : 02-2150-0132